default_setNet1_2

게임빌, 연간 매출 1328억원-영업이익 226억원 ‘흑자 전환’

기사승인 2021.02.09  09:13:47

공유
default_news_ad1

- 연간 매출 1328억원, 영업이익 226억원, 당기순이익 150억원 기록

   
 

모바일 게임사 게임빌(대표 송병준)이 2020년 실적을 9일 발표했다.

게임빌은 지난해 연간 매출 1,328억 원, 영업이익 226억원, 당기순이익 150억원을 달성했으며, 4분기에는 매출 232억 원, 영업이익 0.3억 원, 당기순손실 26억 원을 기록했다. 연간 매출은 전년 대비 10.8%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흑자 전환했으며, 당기순이익은 전년대비 26.9% 상승했다. 

특히, 지난해 4분기에는 게임사업 부문 이익 11억원을 기록하며 성장 기반을 탄탄하게 다졌다. ‘게임빌프로야구 2020 슈퍼스타즈’, ‘MLB 퍼펙트이닝 2020’ 등 대표 야구 게임들의 매출이 실적을 이끌었다.

게임빌은 2021년에 다양한 장르의 차별화된 신작들을 선보인다. 다음달 9일로 글로벌 출시 일정을 밝힌 ‘아르카나 택틱스: 리볼버스’는 일본 등 아시아권 시장을 노린다. ‘프로젝트 카스 고’는 PC와 콘솔 등을 통해 전 세계 누적 7백 만 건 넘는 판매고를 기록한 히트 IP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으로서, 간편한 원버튼 방식으로 현실감 있게 구현했다. 횡스크롤 RPG ‘로엠’을 올해 4월 글로벌 시장에 선보이고, 랜덤 디펜스 장르의 신작도 6월 글로벌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외에도 올해 하반기에는 신작 2종이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 좀비 열풍의 원조인 ‘워킹데드’ IP를 활용한 ‘WD 프로젝트(가칭)’, 감각적인 일러스트와 전략적인 파티 플레이를 강조한 방치형 RPG ’프로젝트 C(가칭)’가 글로벌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게임빌은 글로벌 성공 잠재력이 높은 참신한 신작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모바일게임 시장 트렌드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한편, 사업지주회사로서 계열회사들과 시너지를 강화해 중장기적인 기업가치 상승을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