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송중기-김태리 주연 ‘승리호’, 넷플릭스 공개 결정

기사승인 2020.11.20  16:25:08

공유
default_news_ad1

- 영화 ‘승리호’, 넷플릭스 영화로 전 세계 단독 공개 예정

   
 

개봉이 연기됐던 송중기, 김태리, 진선규, 유해진 주연의 SF 영화 ‘승리호’가 결국 넷플릭스 공개를 결정했다.

넷플릭스는 20일 영화 ‘승리호’를 전 세계 190여 개국에 넷플릭스 영화로 단독 공개한다고 밝혔다. ‘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늑대소년’, ‘탐정 홍길동: 사라진 마을’에서 자신만의 상상력을 보여준 조성희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특히 ‘승리호’는 한국인 캐릭터들이 우주에서 활약하는 최초의 SF 블록버스터라는 점에서 관심을 받았다. 그러나 올해 초부터 유행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좀처럼 개봉 일정을 잡지 못했다. 당초 여름 개봉 예정이었다가 추석 시즌으로 개봉일을 변경했으나,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다시 개봉을 연기했다.

메리크리스마스 유정훈 대표는 “전 세계에서 유행인 코로나19 상황, 콘텐츠 유통에 대한 기존 환경 및 디지털 사이의 경계가 허물어지는 점, 그리고 후속적인 슈퍼 IP 확장에 박차를 가해 글로벌 시장의 높은 성공 가능성에 대한 기반조성을 위해 더 이상 개봉을 연기할 수만은 없다고 판단했다”며 “국내 관객은 물론 전세계 관객들에게 가장 성공적으로 ‘승리호’를 선보일 수 있는 방법으로 넷플릭스를 선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로써 ‘승리호’는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동시에 공개될 예정이다. 넷플릭스는 “넷플릭스와 한국 창작 커뮤니티의 협력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전 세계적으로 한국 영화에 관한 관심이 증가하는 현상을 고무적으로 생각한다”며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분야에 걸친 다양한 포맷 그리고 장르의 한국 콘텐츠가 전 세계의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승리호’ 역시 뜨거운 반향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기대감을 전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