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KGMA, 7월~9월 이달의 기자상 시상식 진행

기사승인 2020.11.16  17:40:54

공유
default_news_ad1

- 데일리이스포츠 남윤성 기자 등 3명 기사상 수상

   
 

한국게임미디어협회(KGMA, 회장 이택수)와 한국게임기자클럽(KGRC)은 지난 13일, 20년 7월부터 9월까지 총 3명을 대상으로 이달의 기자상 시상식을 진행했다.

먼저 ‘7월 이달의 기자상’을 공동 수상한 데일리이스포츠 남윤성 기자는 ‘조승래 민주당 의원 "게임-e스포츠는 트렌드 체인저"’라는 기사를 통해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높은 관심을 얻고 있는 게이미피케이션에 대한 내용과 e스포츠 진흥과 관련된 내용을 담아냈고, 데일리게임 이원희 기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게임업계 미래 전망’이라는 기사를 통해 유례없는 변화의 소용돌이 속에서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전문가들과 함께 게임업계의 미래를 전망하는 내용을 담아 가장 높은 점수를 얻었다.

이어 ‘8월 이달의 기자상’을 수상한 PNN 이찬중 기자는 ‘고위험군 시설 격상에 무기한 영업 중단, PC방은 억울하다’라는 기사를 통해 고위험군 시설로 지정되었던 PC방 업주들에게 닥친 어려움을 담아냈다. 이 기사는 심사위원으로부터 실제 현장의 목소리를 담아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마지막으로 ‘9월 이달의 기자상’은 PNN 이찬중 기자와 게임포커스 박종민 기자가 수상했다. PNN 이찬중 기자는 ‘PC방 아르바이트, 요즘 찾기 어려운 이유’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게임포커스 박종민 기자는 ‘'코로나19' PC방 영업 재개됐지만... "다 폐업하라는 거냐" PC방 업주들의 분노’의 기사를 통해 전 세계적인 팬더믹 사태로 어려운 상황을 맞이한 PC방 관계자들을 조명했다.

이달의 기자상 수상자에게는 각자 이름이 새겨진 트로피와 함께 문화상품권이 제공됐다.

한국게임미디어협회와 한국게임기자클럽이 매달 선정하는 이달의 기자상은 양질의 기사 작성 및 경쟁력 향상을 목적으로 당월 가장 우수한 기사를 작성한 소속 기자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게임업계 전문가 7인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협회는 이 외에도 한국 게임산업의 올바른 성장과 건전한 게임문화 확산에 기여하려는 목적으로 각종 토론회와 강연회, 점프업G, 게임 오브 지스타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서동민 기자 dmseo80@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