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스마일게이트 ‘로스트아크’, 일본 정식 서비스 임박

기사승인 2020.09.11  13:56:15

공유
default_news_ad1

- ‘로스트아크’, 9월 23일 일본 공개 서비스 돌입

   
 

스마일게이트 RPG(대표 지원길)의 핵앤슬래시 MMORPG ‘로스트아크’가 일본 공개 서비스 일정을 전격 발표 했다.

‘로스트아크’의 일본 서비스를 담당하는 게임온(대표 이상엽)은 10일 로스트아크 일본 공식 채널을 통해 진행한 온라인 공개 서비스 발표회 ‘플레티넘(PLATINUM)’에서 오는 9월 23일 15시부터 일본 공개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공개 서비스에 앞서 11일 12시부터 사전 클라이언트 다운로드가 가능하며, 17일부터는 사전 캐릭터 생성도 진행된다.

발표회에서는 공개 서비스에서 플레이 가능한 주요 콘텐츠 정보도 공개됐다. 먼저 ‘로스트아크’의 모험이 시작되는 아르테미스부터 북부의 슈샤이어 지역까지를 포함한 9개 지역과 46개의 섬이 공개 된다. 더불어 전사, 무도가, 헌터, 마법사 직업군에서 각각 3종씩 전직 가능한 총 12종의 캐릭터를 플레이 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최근 국내에서 시즌2 업데이트를 통해 선보인 원정대 영지를 비롯해 리뉴얼 된 카오스던전, 가디언 레이드 4종, 그리고, 오픈 사양의 최종 도전 관문인 어비스 던전 ‘고대유적 엘베리아’ 등 다양한 콘텐츠가 오픈 될 예정이다.

더불어, 공개 서비스 일정 발표를 기념한 특별 이벤트로 세계적인 일러스트레이터 아마노 요시타카 작가와의 콜라보레이션 일러스트가 공개되어 현지 이용자들의 높은 관심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일러스트는 ‘로스트아크’ 스토리의 핵심 인물인 ‘아만’이 신념과 현실 사이에서 고뇌하는 모습을 담고 있으며 추후, 공개 서비스가 시작되면 일본로스트아크에 접속한 모든 이용자들에게 해당 일러스트를 기반으로 제작된 게임 속 특별 카드 아이템이 지급 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RPG 지원길 대표는 “국내에서 온라인 MMORPG의 부활을 이끌어 낸 로스트아크가 이제 일본에서 또 다른 역사를 써 내려가기 위한 준비를 마쳤다”며 “비공개 테스트에서 로스트아크의 세계관과 스토리, 시네마틱 던전과 같은 여러 콘텐츠들이 현지 이용자들의 많은 호평을 받은 만큼 게임온과의 협업을 통해 최고의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