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머너즈 워’ 코믹스 나온다…한정판 사전 주문 시작

기사승인 2020.07.20  12:30:49

공유
default_news_ad1

- ‘서머너즈 워’ 이전 시기 다룬 프리퀄, 시리즈 첫 편 온라인 사전 주문 진행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글로벌 멀티플랫폼 콘텐츠 기업 스카이바운드엔터테인먼트(이하 스카이바운드)와 함께 자사의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 IP를 기반으로 한 코믹스 시리즈 ‘서머너즈 워: 레거시(Summoners War: Legacy)’를 지난 19일(현지시각기준) 전 세계에 공개했다.

온라인을 통해 공개된 이번 코믹스 ‘서머너즈 워: 레거시’는 컴투스와 스카이바운드가 함께 진행한 ‘서머너즈 워’ IP 확장 작업의 일환으로, 100여 년의 대서사시를 다루는 ‘서머너즈 워 유니버스’의 한 축을 담고 있다.

‘서머너즈 워’ 보다 35년 전 시점을 배경으로 하며, 매력적인 몬스터들과 신비의 땅 알리아, 게임 속 주요 인물인 소환사 '듀란드'가 태어나기 전, 그 부모의 운명과 그들을 둘러싼 이야기 등을 중심으로 다룬다. 전 세계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 워’와 향후 출시될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등 신작 게임들을 연결하며, 프랜차이즈에 새로운 스토리를 덧입힐 예정이다.

특히 작품은 DC코믹스 ‘어드벤처 오브 슈퍼맨’ ‘그린랜턴’ 등의 유명 작가 저스틴 조던을 비롯해, ‘어드밴처 타임 코믹스’ ‘스타트렉: 네로’ 등 세계적 인기를 얻고 있는 코믹스 시리즈의 작가 및 삽화가 등이 제작에 참여해 ‘서머너즈 워’ 팬들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매력적인 세상을 구축해 냈다.

컴투스는 지난 2017년 말부터 글로벌 프랜차이즈 ‘워킹데드’ 코믹스의 제작사 스카이바운드와 ‘함께 서머너즈 워’를 게임을 넘어 코믹스∙소설∙애니메이션∙영화 등 다양한 콘텐츠로 확장하는 작업을 진행해 왔다. 이를 위해 원작인 ‘서머너즈 워’ IP를 기반으로 100년이 넘는 스토리를 아우르는 세계관을 구축했으며, 캐릭터, 도시, 마법과 같은 설정을 구체화한 ‘서머너즈 워 유니버스 바이블’을 확립해 콘텐츠 확장 작업을 진행해 나가고 있다.

컴투스 관계자는 “동서양 고루 두터운 인기를 얻고 있는 원작 ‘서머너즈 워’의 글로벌 파워와 세계적 콘텐츠 기업 스카이바운드의 제작 역량이 만나 탄생한 첫 코믹스 시리즈가 출시를 앞두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세계 팬들에게 ‘서머너즈 워’를 통한 즐거운 경험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서머너즈 워 IP 힘을 더욱 견고하게 다져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컴투스는 이번 ‘서머너즈 워’ 코믹스 시리즈 정식 출시를 앞두고, 오는 8월까지 스카이바운드 영문 웹사이트서 글로벌 팬들을 대상으로 ‘서머너즈 워: 레거시’ 금박 한정판을 만나볼 수 있는 사전 주문을 진행한다. 영문으로 출판되는 총 32페이지로 구성된 코믹스 한정판의 가격은 10 달러이며, 구매 시 ‘서머너즈 워’ 게임 내에서 사용할 수 있는 아이템 쿠폰도 함께 지급된다.

서동민 기자 dmseo80@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