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아프리카TV, ‘VR e스포츠’로 5G 콘텐츠 시장 공략

기사승인 2020.07.17  10:37:40

공유
default_news_ad1

- VR 게임사들과 ‘VR e스포츠 개최 및 5G 실감형 콘텐츠 활성화’ MOU 체결

   
 

아프리카TV가 ‘VR e스포츠’로 5G 실감형 콘텐츠 시장을 공략한다.

아프리카TV는 VR 게임사 리앤팍스, 스토익엔터테인먼트와 ‘VR e스포츠 개최 및 5G 실감형 콘텐츠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16일 진행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아프리카TV 정찬용 각자 대표이사와 리앤팍스 박지호 대표이사, 스토익엔터테인먼트 김홍석·최윤화 각자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아프리카TV가 진행하고 있는 5G 실감형 콘텐츠 개발을 위한 국책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아프리카TV는 지난 4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진행한 ‘2020년도 5G콘텐츠 플래그십 프로젝트’ 공모에 최종 선정된 바 있다.

아프리카TV는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VR 게임사들과 협업해, VR 게임으로 진행되는 새로운 e스포츠 대회 개최를 위한 콘텐츠 소싱(Sourcing)에 나설 방침이다. 또한, 다양한 유관 기관 및 단체와의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는 문화체육관광부 소관 비영리 사단법인 ‘한국브이알에이알콘텐츠진흥협회(KOVACA, 협회장 윤상규)’와도 협업해 VR, AR 콘텐츠 산업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VR 게임사 리앤팍스는 HMD와 전용 신발을 착용하고, 특수 제작된 고정형 트레드밀에서 자유롭게 걷고 뛰며 VR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VR 러닝 머신 ‘버툭스 옴니(Virtuix Omni)’를 국내에 독점으로 공급하고 있다. 스토익엔터테인먼트는 시뮬레이터 연동형 레이싱 콘텐츠인 ‘워터바이크 VR’과 탱크 게임인 ‘월드워툰즈: 탱크 아레나 VR’, VR 1인칭 슈팅게임 ‘좀비버스터즈 VR’ 등으로 잘 알려져 있다.

아프리카TV는 새롭게 선보이는 'VR e스포츠' 콘텐츠를 오프라인과 온라인 모두에서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서울 잠실에 위치한 아프리카TV의 e스포츠 경기장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 5G 네트워크 설비를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PC, 모바일을 비롯해 아프리카TV의 HMD 전용 플랫폼 ‘AfreecaTV VR 플레이어’를 통해서도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프리카TV 정찬용 대표는 “아프리카TV는 e스포츠 분야에서 콘텐츠 제작 능력, 송출 플랫폼, 시청 유저 등 산업에 필요한 밸류체인을 모두 확보하고 있다”며 “이러한 강점을 바탕으로 VR e스포츠 시장을 선도해, 팬들에게 기존 관전 방식을 넘어 실감 디바이스를 활용한 새로운 경험을 전달하고, 5G 콘텐츠 및 VR 게임 시장 모두에 활력을 불어 넣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