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넷마블 기대작 '마구마구2020 모바일', 7월 8일 출격

기사승인 2020.06.23  10:48:30

공유
default_news_ad1

- '야구게임 본질 살렸다-엄마도 할 수 있을 정도 쉬운 플레이' 강조

   
 

넷마블이 신작 야구게임 '마구마구2020 모바일(개발사 넷마블앤파크)'을 7월 8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넷마블은 지난 22일 오후 9시부터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고 넷마블TV(유튜브 채널)와 아프리카TV에서 생방송됐다. 쇼케이스를 통해 넷마블앤파크 이찬호 개발PD는 "마구마구2020 모바일은 PC 온라인 야구게임 '마구마구'의 핵심 개발진들이 직접 만든 최초의 모바일 야구게임”이라며 "야구게임의 본질은 자신이 원하는 덱을 짜는 즐거움, 성장시키는 재미, 다른 유저와 경쟁하고 기록을 보는 재미인데, 이런 본질에 집중해서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이 PD는 '마구마구2020 모바일'의 핵심 게임성으로 '라이브 카드'와 '이적 센터'를 꼽았다.

'라이브 카드'는 2020년 KBO 리그 선수들의 성적을 반영한 카드다. 기존 야구게임과 달리, 보유한 카드의 스탯이 실제 경기 기록에 맞춰 2주마다 재정립된다. 이때문에 이용자는 좋은 성적이 예상되는 선수에게 투자하고 육성하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이적 센터'는 이용자들 간의 자유로운 선수카드 거래가 가능하다. 이적 센터에서 이용자는 자신이 원하는 선수를 손쉽게 획득할 수 있고, 때로는 전략적으로 판매할 수 있다.

   
 

이외에도 '마구마구2020 모바일'은 원작의 SD캐릭터와 날씨 시스템, 역동적인 수비, 수싸움이 가능한 실시간 대전을 모바일에 최적화한 3이닝 플레이 속에 녹여냈다. 이찬호 PD는 "조작은 손맛을 살렸을 뿐만 아니라, 엄마도 손쉽게 할 수 있을 정도로 간편하게 구성돼 접근성도 뛰어나다. 물론 숙련자들을 위한 기능도 지원한다"고 말했다.

쇼케이스에서는 '마구마구2020 모바일'을 세밀하게 볼 수 있는 게임대회도 열렸다. 대회에는 기뉴다, BJ두치와뿌꾸&믹슈, 킹기훈, 안지만, 욱하는형, 콘대 등 유명 BJ들이 선수로 참여했으며, 스페셜 게스트로 심수창 야구해설위원이 자리해 실제 야구게임을 보는 듯한 해설을 보여줬다. 게임 BJ팀과 야구 BJ팀으로 나눠 진행된 게임대회는 기뉴다, BJ두치와뿌꾸&믹슈, 킹기훈으로 구성된 게임BJ팀이 전체 스코어 4:0을 기록하며 승리를 거머쥐었다.

   
 

우승 상금 300만원은 우승한 BJ들의 이름으로 양준혁야구재단에 기부됐다. 시상식에는 양준혁 해설위원이 직접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양준혁 해설위원은 "마구마구2020 모바일 게임대회를 보고 있었는데 게임 자체가 너무 재미있어 보였다"며 "코로나19에 야구 팬들은 야구 경기 관전에 목말라 있다. 야구장에 못가는 야구팬들은 마구마구2020 모바일로 갈증을 풀기를 바란다. 오래된 PC 게임을 모바일을 할 수 있다는 것은 혁신이다"고 말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