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라이엇 “롤 승부조작 신고, 최대 2천만원 포상금”

기사승인 2020.06.19  15:38:10

공유
default_news_ad1

- 승부 조작, 부정행위 방지 위해 ‘승부 조작 신고 및 포상 제도’ 도입

   
 

온라인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LoL, 롤)’ 개발사 라이엇 게임즈가 ‘승부 조작 신고 및 포상 제도’를 도입한다고 19일 밝혔다.

라이엇 게임즈는 최근 e스포츠 산업 발전과 더불어 코로나19 영향으로 다수의 스포츠 경기가 중단된 가운데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프랜차이즈 전환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승부 조작, 부정행위 등 미연의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승부 조작 신고 및 포상 제도를 도입한다.

이 제도는 선수단 및 관계자들이 불법 배팅 사이트 브로커에게 승부 조작과 관련된 제안을 받을 경우 해당 내용을 리그 운영진에 신고하고, 정당한 신고 행위가 인정되면 포상금을 지급하는 형태로 운영된다.

라이엇 게임즈는 한국e스포츠협회(KeSPA) 클린e스포츠 센터로 신고가 들어올 경우 심의를 거쳐 LCK 리그에서 포상금을 지급하는 과정으로 신고 및 포상 절차가 진행된다고 밝혔다. 신고 내용이 합당하다고 심의될 경우 신고자에게 최소 200만 원의 포상금을 지급하고, 신고 내용에 의거해 브로커가 기소될 경우 최대 2,000만 원의 포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이번 서머 스플릿을 마지막으로 챌린저스 코리아가 역사 속으로 사라짐에 따라 현 챌린저스 선수들이 느낄 수 있는 상대적 위기감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 6월 15일 온라인 ‘선수 소양 교육’을 진행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