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에오스’, 네이버 ‘LINE’ 타고 동남아 13개국 진출

기사승인 2020.06.02  15:17:39

공유
default_news_ad1

- 오는 여름 대만, 태국, 인도네시아 등 총 13개국에서 론칭 예정

   
 

블루포션게임즈(대표 신현근)는 자사가 개발한 PC 온라인 MMORPG ‘에오스’가 글로벌 메신저 플랫폼 ‘라인(LINE)’의 신규 PC 게임 플랫폼인 ‘LINE POD(Play on Desktop)’를 통해 동남아시아 지역 직접서비스를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LINE POD’는 동남아시아에서 ‘LINE’으로 입지를 굳힌 네이버의 자회사 라인이 글로벌 게임시장 공략을 위해 준비한 신규 PC게임 플랫폼이다. LINE 메신저를 통해 간편하게 로그인할 수 있으며 오픈 채팅 기능으로 게임 중 실시간 대화가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블루포션게임즈는 “‘LINE POD’를 통해 오는 여름에 대만, 태국, 인도네시아를 포함한 총 13개국에서 ‘에오스’를 론칭한다는 계획”이라며 “이를 위해 LINE과 밀접한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 ‘에오스’ 동남아시아 론칭은 지난 3월 한국 직접서비스 시작과 함께 공개된 ‘에오스: 더블루’ 업데이트 버전으로 동남아시아 통합서버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먼저, 영어 및 중국어(번체), 태국어를 론칭 시 지원하고 향후 동남아시아 국가별 언어가 점차 추가 지원될 계획이다.

블루포션게임즈의 신현근 대표는 “글로벌 플랫폼인 ‘LINE’과 함께 동남아시아 지역에 ‘에오스’를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이번 ‘LINE POD’을 통한 동남아시아 통합서버 오픈으로 더 많은 동남아시아 유저분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직접서비스를 통해 고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