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배틀그라운드’, 경쟁전 모드-봇 시스템 등장

기사승인 2020.05.21  09:50:11

공유
default_news_ad1

- 펍지주식회사, ‘배틀그라운드’ 7.2 업데이트 진행

   
 

펍지주식회사(대표 김창한)가 온라인 게임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PUBG)’ 7.2 업데이트를 20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테스트 서버에서 먼저 선보인 후 유저들의 호응을 얻고 있는 경쟁전 모드를 라이브 서버에서 즐길 수 있다. 경쟁전은 기존 생존 타이틀 시스템을 대체하는 신규 모드다. '언랭크(Unranked)’ 상태로 시작한 유저들이 킬·어시스트·개인 순위에 따라 6개의 티어를 부여받게 되고,  실력 기반의 보상을 받으며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한편, 일반 모드에 한해,  유저 실력 및 매치메이킹 풀에 따라 매치에 봇이 추가된다. 펍지 측은 이로써 초보 유저들이 ‘배틀그라운드’의 재미 요소를 보다 잘 느끼고, 실력도 키울 수 있을 것이라 예상했다. 유저 실력이 상승할수록 매치 내 봇의 비율이 줄어들게 된다. 봇은 자기장 내부로 이동, 아이템 파밍, 은·엄폐, 공격 및 회복 등 제한적인 행동만 할 수 있으며,  추후 다양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아이템 업데이트도 다방면으로 진행됐다. 특히, 누적된 데이터 분석을 통해 주 사용 총기들의 전반적인 밸런스 조정이 이뤄졌다. M416, M16A4, SCAR-L의 재장전 시간이 증가돼 근접 전투에서의 전술 변화가 필요해졌다. 연사 불가능한 총기인 M16A4와 MK47 Mutant의 반자동 사격 또는 점사 사격 시 반동을 감소시켰고, 사격하는 유저에게 총탄이 날아가는 위치가 표시된다. Beryl M762의 탄속은 증가하고 반동은 감소했다. 이 밖에도, 산탄총 총기인 Saiga S12K, S1897, 소드오프의 사격 방향 및 비조준 사격 정확도 등이 조정됐다.

뿐만 아니라, 조끼 내구도가 소진돼도 아이템 손실이 이뤄지지 않고 어느 정도 잔여 방어력을 유지해, 조끼로 인해 불리한 플레이가 진행되지 않도록 했다.  또한, 비켄디 맵 내 아이템이 스폰되는 장소도 추가됐다.

7.2 업데이트는 5월 20일 PC 라이브 서버에 적용됐고, 콘솔 라이브 서버에서는 26일 적용된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