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라인게임즈, 신작 MOBA ‘로얄 크라운’ 글로벌 론칭

기사승인 2020.04.29  15:43:31

공유
default_news_ad1

- 모바일 및 PC 크로스 플레이, 최대 60명 동시 플레이 가능

   
 

라인게임즈 주식회사(대표 김민규)는 미어캣게임즈(대표 남기룡)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신작 서바이벌 MOBA(Multiplayer Online Battle Arena) 게임 ‘로얄 크라운’을 글로벌(한국, 일본, 대만 등 일부 국가 제외)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로얄 크라운’은 라인게임즈가 선보이는 첫 번째 멀티 플랫폼 타이틀이다. 안드로이드OS 및 iOS 등 모바일을 비롯해 PC(스팀 얼리엑세스) 플랫폼을 통해 ‘크로스 플레이’가 가능하며, 각각의 플랫폼 특성에 부합한 유저 인터페이스(UI)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이 게임은 마법과 공학이 공존하는 중세 판타지 세계를 배경으로 각 국가간 연대를 강화하기 위해 개최한 ‘최강의 용사 선발전’이라는 서바이벌 시나리오를 통해 최대 60명의 유저가 동시에 플레이할 수 있다. 훈련 모드와 솔로 모드 및 팀간 전략을 겨루는 스쿼드 모드 등을 지원한다.

또한 플레이를 통해 ‘궁수’, ‘마법사’ 등 다양한 직업으로 구성된 15종의 캐릭터를 수집할 수 있으며, 시간이 지남에 따라 점차 좁혀지는 전장을 기반으로 사냥 및 채집 등 전투 외에도 RPG와 MOBA 장르가 결합된 다양한 재미요소를 즐길 수 있다.

라인게임즈는 이번 글로벌 서비스 중 일부 미출시 국가의 경우 유저 피드백 반영 등을 통해 이후 순차적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