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빛소프트, 정기주총서 김유라 대표이사 재선임

기사승인 2020.03.27  09:57:24

공유
default_news_ad1

-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지속적으로 변화 추진”

   
 

한빛소프트는 27일 오전 서울 금천구 제이플라츠에서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사내이사 선임 건, 사외이사 선임 건, 정관 일부 변경 건 등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김유라 사장을 대표이사로, 김영만 부회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고 이승현 경영지원실장을 사내이사로, 작곡·작사가 김창대씨를 사외이사로 각각 신규 선임했다. 또한 이사 보수한도를 전년 대비 동결했다.

주총에서는 아울러 법적 의무사항인 전자증권제도를 정관에 반영했다. 전자증권제도는 실물증권 발행 없이 전자적 방법으로 증권을 등록 및 발행하고, 전산 장부상에서 증권 양도, 권리행사 등이 이뤄지도록 하는 제도다.

김유라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지속적으로 변화를 추진하겠다”며 “게임뿐만 아니라 드론, 교육, 헬스케어 등 다각도로 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조만간 그 결실을 주주 여러분들께 보여 드리기 위하여 전임직원이 각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당사의 오랜 노하우가 녹아든 신작 게임들은 국내외 테스터 및 해외 유력 퍼블리셔들로부터 지대한 관심과 호평을 받고 있어 매우 고무적인 상황”이라고 말했다.

한빛소프트는 지난해 매출 435억4000만원으로 2010년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 김유라 대표 취임(2016년) 이후 매년 성장세를 지속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