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플로(FLO), 실시간 차트 폐지 “음원 차트 왜곡 줄인다”

기사승인 2020.03.19  11:14:27

공유
default_news_ad1

- 실시간 차트 폐지하고 24시간 누적기준 ‘플로차트’ 선보여

   
 

SK텔레콤의 음원서비스 플로(FLO)가 1시간 단위 기존 실시간 차트를 폐지한다고 밝혔다.

플로는 실시간 차트 대신, 24시간 누적 기준 차트에 AI 및 머신러닝 기술을 적용하여 공신력을 높인 새로운 FLO Chart(플로차트)를 18일 론칭했다.

플로 측은 “일방적인 차트 의존을 지양하고 음악 생태계를 건강하고 다양하게 만들고자 이번 실시간 차트 폐지를 단행했다”며 “이번 차트 개편을 통해 믿을 수 있는 차트 본연의 공신력을 강화함과 동시에, 음악 소비자의 감상 데이터 및 취향 기반의 맞춤형 플랫폼이라는 방향성을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플로가 이번에 새롭게 공개한 '플로차트'는 1시간 단위 음악재생 횟수에만 의존하는 기존 실시간 차트 산정 로직을 24시간으로 변경한 것이 특징이다. 기존의 1시간 단위 실시간 차트는 다양한 방식으로 왜곡이 일어나 실제 팬과 대중의 관심과 동떨어진 순위라는 지적을 받아왔다. 플로 측은 “이번 ‘플로차트’ 론칭으로 짧은 시간 내 비정상적인 행위로 차트에 진입하는 차트 왜곡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플로차트’는 공신력을 위해 AI기술력을 보유한 SK텔레콤 AIX센터와 함께했다. SK텔레콤 AIX센터는 2019년 1월부터 10월까지 플로의 비식별 청취 데이터를 기반으로 대대적인 분석을 진행했다. 플로 측은 “이용자의 총 청취 시간, 청취 앨범과 아티스트의 다양성을 수치형 데이터로 변환하며 분석한 결과, 머신러닝 알고리즘인 비지도 학습(Unsupervised learning)을 통해 비정상적인 청취 패턴을 보인 사용자를 다수 발견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플로는 이상 패턴의 재생 이력을 순위 산정에서 제외하는 방식으로 '플로차트'를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플로 운영사 드림어스컴퍼니 이기영 대표는 “이제 데이터와 기술로 소비자 취향을 다양한 방식으로 해석할 수 있게 된 만큼, 1시간 단위 재생수로 경쟁하며 음악소비문화를 지배해 온 기존 실시간 차트는 유효기간이 다했다고 본다”며 “앞으로 기획사와 창작자들과의 충분한 공감대를 기반으로 건강한 음악 소비문화와 음악산업 환경을 만드는 데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