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이태원 클라쓰’ 흥행 이을까…‘메모리스트’ 11일 첫 방송

기사승인 2020.03.11  14:29:10

공유
default_news_ad1

- 웹툰 ‘메모리스트’, 동명의 tvN 드라마로 11일 첫방송

   
 

웹툰 ‘이태원 클라쓰’가 동명의 드라마로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11일 웹툰 ‘메모리스트’를 원작으로 한 tvN 수목 드라마가 첫 방송을 앞두고 있어 기대를 모으고 있다.

tvN 수목 드라마로 재탄생한 ‘메모리스트’는 국가공인 초능력 형사 ‘동백’과 초엘리트 프로파일러 ‘한선미’가 미스터리한 ‘절대악’ 연쇄살인마를 추적하는 육감만족 끝장수사극이다. 

카카오페이지는 첫 방송에 앞서, 웹툰과 드라마의 완벽한 싱크로 포스터를 공개했다. 포스터에는 몸이 먼저 반응하는 열혈 형사 ‘동백’과 차분하고 예리한 프로파일러 ‘한선미’의 극과극 캐릭터를 압축적으로 담겨져 있다. 원작의 캐릭터를 고스란히 입은 주인공 유승호와 이세영이 ‘절대악’을 쫓으며 선사할 짜릿한 카타르시스가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흥미로운 소재와 흡인력 있는 사건 전개를 그린 원작에 배우 유승호와 이세영의 탄탄한 연기력까지 더해지며 ‘메모리스트’는 ‘이태원 클라쓰’를 이을 흥행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카카오페이지 측은 “웹툰 ‘메모리스트’는 누적 조회수 4천만을 기록한 인기 웹툰으로, 드라마로 제작한다는 소식이 전해진 순간부터 세간의 관심을 받은 작품이라 거는 기대가 크다”며 “‘이태원 클라쓰’에 이어, ‘메모리스트’, 3월중 연재가 시작될 윤태호 작가의 신작이 흥행 바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카카오페이지의 상반기 ‘’슈퍼웹툰 프로젝트’ 라인업이 지속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전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