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게임빌, 지난해 매출 1197억원-영업손실 171억원 기록

기사승인 2020.02.12  18:39:17

공유
default_news_ad1

- 게임빌, 2019년 4분기 및 연간 실적 발표

   
 

게임빌(대표 송병준)이 2019년 4분기 및 연간 실적 발표를 통해 지난해 4분기에 매출 298억 원, 영업손실 46억 원, 당기순손실 18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연간 실적은 매출 1,197억 원, 영업손실 171억 원, 당기순이익 93억 원으로 전년대비 매출이 소폭 증가하고, 당기순이익은 흑자전환했다.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가 새롭게 매출 증대에 기여하면서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공 잠재력을 확인했고, 서비스 6주년을 앞둔 대표적인 스테디셀러 ‘별이되어라!’ 등 기존작들의 꾸준한 업데이트를 통해 견조한 매출을 이뤄냈다.

올해는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의 글로벌 지역 출시 확장, 해외 시장에서 기대감 높은 라인업, 기존작 수익성 개선 등으로 본격적인 성장 궤도에 진입한다는 목표다.

지난해 하반기 국내 시장에 출시한 이후 지속적으로 게임성을 업그레이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를 북미 시장과 일본 시장에 내놓을 예정이다. 또 글로벌 유명 레이싱 게임 IP를 모바일로 현실감 있게 구현한 ‘프로젝트 카스 고’도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다. 더불어 게임빌이 자체 개발해 미국에서 매출 1위를 달성한 바 있는 글로벌 히트 IP ‘제노니아’를 활용한 차세대 모바일게임 개발에 속도를 높여 글로벌 시장을 겨냥하고 있다.

게임빌은 “올해 유명 IP기반의 성공 가능성 높은 게임들을 글로벌 시장에 출시해 수익성과 성장성을 높여서 단기적으로는 흑자전환 목표를 달성하고, 사업지주회사로서 역할을 지속적으로 수행하여 지속성장 기반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