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쿠키런’ IP 신작 ‘안녕! 용감한 쿠키들’, 16일 출시 확정

기사승인 2020.01.09  11:33:42

공유
default_news_ad1

- 유저처럼 플레이하는 인공지능(AI) ‘퍼즐 봇' 도입

   
 

데브시스터즈(공동대표 이지훈, 김종흔)가 젤리팝게임즈(대표 최민석)와 공동 개발 중인 모바일 퍼즐 게임 ‘안녕! 용감한 쿠키들’이 오는 16일 글로벌 출시를 앞두고 막바지 작업에 들어갔다.

‘안녕! 용감한 쿠키들’은 데브시스터즈의 대표 IP(지식재산권)인 ‘쿠키런’을 활용한 3매치 퍼즐 게임으로, 장르 고유의 재미에 충실하면서도 쿠키들의 다양한 매력을 살려 캐릭터를 수집하는 즐거움을 더한 점이 특징이다.

데브시스터즈와 젤리팝게임즈는 정식 론칭 전 게임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실제 유저처럼 플레이하는 AI(인공지능) ‘퍼즐 봇'을 도입했다. 수천만 번 스테이지를 플레이하며 평균 유저 수준으로 훈련한 퍼즐 봇은 게임 밸런싱 작업을 효율적으로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퍼즐 봇을 통해 획득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스테이지에 따른 적절한 미션, 턴 수, 캐릭터 스킬, 아이템 등의 난이도 조정 작업을 진행, 실제 라이브 서비스에 반영할 예정이다.

데브시스터즈는 지난해 4월 자사 대표 게임 ‘쿠키런: 오븐브레이크’에서 이벤트 모드로 머신러닝 기술이 도입된 인공지능 ‘알파런'을 선보인 바 있다. 알파런은 머신러닝을 기반으로 플레이를 학습하는 인공지능으로, 훈련을 하면 할수록 실력이 향상되어 이벤트 모드의 난이도를 높이는 역할을 톡톡히 수행했다. 이에 반해 퍼즐 봇의 학습 목표는 실제 유저 수준의 플레이로, 실력 향상보다는 퍼즐 게임의 흥행을 좌우하는 밸런싱에 초점을 뒀다.

‘안녕! 용감한 쿠키들’은 퍼즐 봇을 활용해 누구나 퍼즐 플레이의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게임 난이도를 조정하고, 발생 확률이 매우 낮은 버그까지도 세밀히 개선하는 등 최종 검수 작업을 거쳐 오는 16일 글로벌 정식 론칭에 돌입할 예정이다.

서동민 기자 dmseo80@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