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10조 빅딜’ 넥슨 인수전, 넷마블·카카오·사모펀드 경합

기사승인 2019.06.01  19:00:37

공유
default_news_ad1

- 넷마블, 카카오, 사모펀드 KKR, 베인캐피털, MBK파트너스 경쟁

   
 

매각 규모가 10조원이 넘을 것으로 전망되는 국내 1위 게임사 넥슨 인수전의 본입찰이 마감됐다.

게임업계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마감된 넥슨 지주회사 NXC의 매각 본입찰에는 넷마블과 카카오, 사모펀드 콜버그크래비스로버츠(KKR), 베인캐피털, MBK파트너스 등 총 5개 업체가 뛰어들었다.

이에 따라 MBK파트너스와 글로벌사모펀드인 KKR, 베인캐피털 등 재무적 투자자(FI) 3곳과 국내 기업인 넷마블, 카카오 등 전략적 투자자(SI) 2곳이 최종 인수 후보로 경합을 벌일 예정이다.

매각 대상은 김정주 넥슨 회장과 특수관계인 등이 보유한 NXC 지분(98.64%)이다. 매각 가액이 10조원을 넘는 빅딜인 만큼 추후 컨소시엄을 구성할 가능성도 남아 있다.

한편, 김정주 NXC 대표는 지난 1월 넥슨 매각과 관련해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보다 새롭고 도전적인 일에 뛰어든다는 각오를 다지면서 넥슨을 세계에서 더욱 경쟁력 있는 회사로 만드는데 뒷받침이 되는 여러 방안을 놓고 숙고 중에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