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리니지’, 21년만에 이용권 폐지…엔씨 게임 모두 부분유료화

기사승인 2019.04.19  17:19:09

공유
default_news_ad1

- 5월 2일부터 ‘리니지’ 무료 접속 가능…30일제 신상품 출시 예고

   
 

엔씨소프트의 장수 MMORPG ‘리니지’가 21년만에 부분유료화로 전환된다.

엔씨소프트는 18일 ‘리니지’ 홈페이지를 통해 5월 2일부터 정량 및 정액 이용권 없이 ‘리니지’를 즐길 수 있다고 밝혔다.

현재 판매중인 이용권과 강화 버프 상품은 4월 24일에 판매 종료된다. 또한 기존에 구매해 사용중이거나 예약 구매한 이용권은 사용한 날짜를 제외하고 유료 N코인(캐쉬)으로 일괄 환불된다. 기간이 만료되는 기존 사용자들에게는 4월 24일부터 5월 2일까지 사용할 수 있는 무료 이용권이 지급된다.

또한 폐지된 이용권 대신 ‘아인하사드의 축복’ 효과를 30일간 무제한으로 누릴 수 있는 상품이 추가될 예정이다. 이 상품의 가격은 미정이다.

엔씨소프트는 “보다 더 발전하고, 보다 더 즐거워지는 아덴 월드를 더 많은 분들께 선보이고자 이용권 없이 리니지를 즐길 수 있게 준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발전하는 리니지가 되겠다”고 밝혔다.

그동안 ‘리니지’는 이용권을 구매해야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정액제 게임을 고집해왔다. 엔씨소프트가 21년간 판매해온 30일 이용권은 2만9700원, 90일 이용권은 7만400원, 7일 이용권은 9900원, 3시간 이용권은 3000원이다. 이용권의 가격은 21년간 변동 없이 유지됐다.

엔씨소프트가 ‘리니지’를 부분유료화로 전환하면서 앞으로 엔씨소프트의 모든 PC MMORPG는 무료로 서비스될 예정이다. 엔씨소프트는 2016년에 ‘블레이드소울’을, 2018년에는 ‘아이온’을 부분유료화로 바꿨다. 이어 ‘리니지2’에도 무료로 플레이할 수 있는 서버를 오픈한 바 있다.

서동민 기자 dmseo80@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