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게임물관리위원회 “업무 효율 강화 위해 조직개편”

기사승인 2019.01.31  19:16:10

공유
default_news_ad1

- 위원회 미션 달성과 업무 효율성 제고를 위한 조직개편

   
 

게임물관리위원회(위원장 이재홍)는 급변하는 게임생태계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비전 선포와 더불어 업무의 효율성을 강화하기 위한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31일 밝혔다.

위원회는 이날 기자간담회를 통해 “출범 5년, 신임 이재홍 위원장 취임을 맞아 중장기 전략을 수립하기 위한 제반의 준비를 시행해 왔다”며 “그 결과물로 새로운 미션, 비전선포와 함께 이를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한 조직을 재정비했다”고 전했다.

위원회는 ‘게임물의 윤리성·공공성 확보를 통한 건강한 게임문화 조성’이라는 미션을 설정했고, 미션을 올바르게 수행하는 한편 게임산업 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건전한 게임문화를 이끄는 게임물관리 전문기관’을 비전으로 제시했다. 아울러 책임감, 신뢰, 소통, 혁신의 4가지 덕목을 핵심가치로 선정했다.

더불어, 변경된 미션과 비전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 이번 조직개편은 ‘소통’, ‘공정하고 신뢰받는 등급분류와 사후관리체계 확립’, ‘정책과 교육기능 강화’, ‘자체등급분류제도 안정’이라는 요구에 부응하여 기존 8팀제에서 3부 9팀제로 재편됐다.

먼저 정책과 교육기능 강화를 위해 ‘경영기획부’ 내 정책기획팀과 교육사업팀을 신설하고, 등급분류와 사후관리부서를 ‘게임물관리부’로 통합해 효율적인 등급분류, 사후관리체계를 확립하고자 했다. 마지막으로 ‘자율지원부’를 별도로 편성하여 자체등급분류제도의 안정적 운영을 지향했다.

이번 조직개편은 ‘게임물관리위원회 중장기 계획 수립’의 일환으로 외부 컨설팅사의 자문을 통해 전문성을 제고했으며, 내부 직원 및 관계부처, 업계, 학계 등 다양한 의견 수렴을 통해 모두가 공감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이재홍 위원장은 “게임환경 변화의 중심에 서있는 위원회가 이번 중장기 계획 수립을 통해 게임 산업, 문화와 더불어 동반 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한 것”이라며 “다양한 관계자들이 참여한 새로운 미션·비전 선포와 조직개편을 통해 위원회가 더욱더 건강한 게임생태계 조성과 게임 산업의 발전을 지원할 수 있는 기관의 역할에 한층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현장의 의견을 듣고 소통하도록 노력 하겠다”고 덧붙였다.

<부장급 전보>

▲경영기획부 김진석 ▲게임물관리부 이상현 ▲자율지원부 정래철

<팀장급 전보>

▲경영지원팀 한효민 ▲정책기획팀 박한흠 ▲교육사업팀 이종배 ▲조사관리팀 김현석 ▲등급서비스팀 박동범 ▲민원법무팀 강소라 ▲자율서비스팀 김범수 ▲직권재분류팀 송석형 ▲정보서비스팀 최태휘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