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세계 최초 전자잉크 듀얼 디스플레이 ‘요가북’ 공개

기사승인 2018.10.11  16:15:30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국레노버, 11일 노트북 ‘요가북 C930’ 등 신제품 공개

   
 

한국레노버(대표이사 강용남)는 11일 오전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세계 최초 전자잉크 듀얼 디스플레이 노트북 ‘요가북 C930(Yoga Book C930)’을 국내에 최초 공개했다.

이번에 출시된 신제품 요가북 C930은 세계 최초로 전자잉크가 탑재된 듀얼 디스플레이 노트북이다. 지난 8월 IFA 2018 행사에서 처음 선보이며 호평을 받았다. 무엇보다 9.9mm라는 얇은 두께와 775g의 가벼운 무게로 강력한 휴대성을 자랑한다. 특히 메인 디스플레이는 QHD(2560X1600) 해상도로 더욱 선명해졌고, 전자잉크 디스플레이는 버튼 하나로 스크린 공유는 물론 키보드, 노트패드, 전자책 리더 등으로 자유자재로 활용 가능하다.

요가북 C930은 프리시전 펜을 활용할 수 있으며, 인공지능과 결합한 자가 학습 키보드로 사용자의 타이핑 스타일에 맞춰 자유롭게 레이아웃을 예상하고 변형한다. 약 30개의 언어별 키보드를 전자잉크 화면에서 빠르게 전환할 수 있다.

   
 

또 초저전력 인텔 코어 i5 프로세서와 4GB의 기본메모리를 탑재했으며,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 기술이 적용된 오디오를 지원한다. 최대 9.6시간의 긴 배터리 사용시간, 360도 회전으로 타이핑, 웹서핑, 동영상 시청 등 자유롭게 원하는 모드로 사용 가능하다.

이번 요가북 신제품 쇼케이스에서는 요가북 C930 뿐만 아니라, 요가 C930(Yoga C930)와 울트라 슬림 노트북인 요가 S730(Yoga S730) 레노버의 프리미엄 요가 라인업도 공개했다.

한국레노버 강용남 대표는 “이번에 출시한 요가북 C930은 세계 최초로 전자잉크가 적용된 듀얼 디스플레이와 가장 얇고 가벼운 노트북을 구현하기 위한 연구개발 끝에 탄생한 레노버만의 독자적인 기술력이 돋보이는 제품”이라고 전했다. 이어 “사용자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한 만큼 온라인 학습자들은 물론 비즈니스 업무에서도 듀얼 디스플레이의 강점으로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최적의 노트북으로 새롭게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