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미르2 IP 제휴 대표작 ‘최전기’, ‘미르의전설2 리부트’로 한국 상륙

기사승인 2018.10.02  11:05:59

공유
default_news_ad1

- 게임펍, 전기아이피와 ‘미르의전설2’ IP 라이선스 계약 체결

   
 

게임펍이 ‘미르의전설2’ IP 기반 모바일 게임을 국내에 처음으로 선보인다.

모바일 게임 퍼블리셔 게임펍은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 자회사 전기아이피와 ‘미르의전설2’ IP 사용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게임펍은 ‘미르의전설2’ IP 제휴 게임인 ‘최전기(最传奇)’ 국내 서비스를 맡게 됐으며, 정식 게임 명을 ‘미르의전설2 리부트’로 확정하고 연내 출시를 목표로 본격적인 준비에 돌입한다.

‘미르의전설2 리부트’는 ‘미르의전설2’ 핵심 콘텐츠를 기반으로 제작된 3D MMORPG로 게임펍은 원작의 감성을 살리는 동시에 현지화 과정을 거쳐 국내 이용자들의 성향을 고려한 재미 요소를 더해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게임펍 조성태 전무는 “최고의 IP로 손꼽히는 미르의전설을 기반으로 한 게임은 아직 국내에 출시되지 않았는데 좋은 기회가 주어져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원작의 향수를 간직한 30, 40대 게이머들의 관심을 끄는 것에 그치지 않고 성공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한편, 위메이드의 대표 온라인 게임 ‘미르의전설2’는 2001년 국내 상용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같은 해 9월 중국에 진출했다. 무협을 기반으로 한 동양적 색채와 스토리, 탄탄한 밸런싱을 앞세워 동시 접속자 80만 명, 누적 회원 2억 명 돌파 등의 기록을 세웠다.

서동민 기자 dmseo80@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