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데스티니 가디언즈’, 31일부터 PC방에서 먼저 만난다

기사승인 2018.08.31  14:55:24

공유
default_news_ad1

- 9월 5일 정식 출시 전까지, PC방 플레이어들을 위한 특전 제공

   
 

MMOFPS게임 ‘데스티니 가디언즈(Destiny Guardians)’를 정식 출시에 한 발 앞서 만나볼 수 있는 ‘데스티니 가디언즈 PC방 프리미어’가 한국에서 오늘 시작됐다.  PC방에서 ‘데스티니 가디언즈’를 즐기는 플레이어들을 위한 특별한 혜택과 이벤트도 아울러 마련된다.

8월 31일 금요일 오전 9시부터 9월 3일 오전 9시까지 전국 블리자드 가맹 PC방을 방문한 누구나 게임 라이선스 구매 없이도 ‘데스티니 가디언즈’ PC 버전을 출시에 앞서 먼저 이용할 수 있다.  PC방 프리미어 기간 중에는 9월 5일 글로벌 출시를 앞두고 있는 최신 확장판 포세이큰(Forsaken)에 포함된 콘텐츠를 제외한 ‘데스티니 가디언즈’의 모든 콘텐츠를 즐길 수 있으며, 모든 게임 내 기록이 각 개인의 배틀넷 계정에 저장 및 유지된다.

특히, 9월 2일 오전 2시부터 다음 날인 9월 3일 오전 2시까지 만 하루 동안은 경쟁/협동전 모드인 '갬빗(Gambit)'을 즐길 수 있다.  

PC방에서 ‘데스티니 가디언즈’를 즐길 경우 경험치 25% 부스트를 통해 빠른 레벨업이 가능하며, 매주 최고 등급인 ‘경이(exotic)’ 아이템 4종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한편, 한국 플레이어들을 위해 에센셜 컬렉션(4만5000원)과 컴플리트 컬렉션(8만5000원) 두 가지 디지털 에디션으로 선보이는 ‘데스티니 가디언즈’ 예약 구매 역시 진행 중이다. 

‘데스티니 2(Destiny 2)’의 한국어 현지화 버전인 ‘데스티니 가디언즈’는 번지, 액티비전 그리고 블리자드 배틀넷을 통해 9월 5일부터 한국에서 선보인다. 한 편의 영화 같은 스토리와 매력적이고 다양한 캐릭터는 물론 경쟁적인 게임 플레이에 이르기까지 모든 콘텐츠를 텍스트와 오디오를 전면 현지화했다. 

서동민 기자 dmseo80@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