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웹젠, 중국서 ‘뮤’ IP 제휴 웹툰 연재

기사승인 2018.08.14  15:15:52

공유
default_news_ad1

- 텐센트-넷이즈-마이멍 등 웹툰 플랫폼 15곳서 동시 연재

   
 

웹젠(대표 김태영)이 자사의 대표 IP인 ‘뮤(MU)’를 활용한 웹툰 제작 계약을 체결하면서 IP제휴사업의 범위를 넓혔다고 밝혔다.

웹젠은 13일 중국 상해에 위치한 콘텐츠 종합 운영 기업 ‘한주에(HANJUE, Hanjue Interactive)’ 본사에서 ‘뮤’ IP를 소재로 연재되는 웹툰 제작 계약식을 체결했다.

‘뮤’ IP웹툰은 중국의 웹 코믹 제작 회사인 창판(Changpan Yongzhe) 웹툰스튜디오에서 제작을 맡고, 오는 8월 27일부터 약 1년간 ‘한주에’ 산하의 웹툰 플랫폼인 ‘마이멍 만화’를 비롯해 ‘텐센트’, ‘넷이즈’ 등 중국의 주요 웹툰 플랫폼 15곳에서 동시에 연재된다.

웹젠은 중국에서 ‘뮤’ IP웹툰이 활성화되면 ‘뮤’의 브랜드 인지도를 더욱 확대하면서 원작인 ‘뮤’ 게임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이를 활용한 추가 사업의 계기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주에’는 지난 2015년 5월 설립되어 웹툰, 문학, 영상, 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서비스하는 중국의 콘텐츠 종합 운영기업이다. 산하의 웹툰 전문 서비스 플랫폼 ‘마이멍(Mai Meng) 만화’에서는 3800만 명이 넘는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16년에는 중국 업체로는 처음으로 일본 만화 시장에도 진출해 지금까지 총 16개의 중국에서 제작된 웹툰을 수출해 오고 있다.

‘뮤’ IP 웹툰을 제작하는 ‘창판’은 지난 2014년 설립돼 중국의 대다수 웹툰 플랫폼들과 협력관계를 맺고 있는 중국의 대표적인 웹툰 스튜디오다. ‘창판’은 ‘뮤’ IP 웹툰 제작에 대표(장샤우룽, Zhang Xiao Long)가 직접 총괄을 맡아 제작할 만큼 이번 프로젝트에 큰 비중을 두고 있다.

장샤우룽 창판 웹툰스튜디오 대표는 “웹젠, 한주에와 함께 웹툰 제휴사업을 진행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신선한 내용으로 제작되는 이번 ‘뮤’ IP 제휴 웹툰이 앞으로 많은 웹툰 독자분들께 즐거움을 드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웹젠은 올해 하반기 중국에서 ‘뮤’를 주제로 한 웹소설 공모전을 진행하는 등 자사의 IP 제휴 사업을 더욱 다양한 분야로 확대할 계획이다.

백민재 기자 beck@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