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레진코믹스, 상반기 美 구글 만화 매출 1위…세계화 박차

기사승인 2018.07.23  11:17:51

공유
default_news_ad1

- 하반기, ‘개인화, 다양화, 세계화’ 핵심 키워드 통해 제2도약 준비

   
 

레진엔터테인먼트는 자사가 운영 중인 글로벌 웹툰플랫폼 레진코믹스가 마블코믹스와 DC코믹스를 제치고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미국 구글플레이 만화 카테고리 매출 순위에서 1위를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런 가운데, 레진코믹스는 상반기 미국시장 성장세에 안주하지 않고 외형과 내실 모두 새롭게 성장한다는 목표 아래, ‘개인화, 다양화, 세계화’를 핵심 비전으로 하반기 제2도약을 준비한다고 밝혔다.

먼저 플랫폼 개인화다. 레진은 지난해 본격화한 콘텐츠 큐레이션 서비스를 한층 발전시켜 하반기 홈 개편을 통해 개인화된 플랫폼을 선보일 계획이다. 콘텐츠 큐레이션 기술을 바탕으로 레진이 서비스하는 모든 작품을 개인의 취향에 맞게 추천해 독자 시야에서 멀리 있는 작품도 개인 앞으로 소환한다는 목표다.

콘텐츠 다양화도 예정돼 있다. 레진코믹스 한국에서는 상반기 기준 7000여 편의 만화를 서비스 중이다. 한국 작가의 작품이 대부분이나 일본웹툰 300여 편을 포함 중국웹툰 100여 편과 프랑스 인도네시아 태국 미국 작가의 웹툰도 서비스 중이다. 레진은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이용자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하반기 외국 작가의 한국어 서비스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세계화에도 더욱 박차를 가한다. 갈수록 북미시장에서의 국가간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좋은 콘텐츠와 현지화에 최적화된 서비스로 경쟁우위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또 해외시장에 선보이기 위한 다양한 콘텐츠 확보를 위해 하반기 신인작가 발굴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하반기 ‘레진 챌린지’를 오픈, 신인작가 발굴에 나선다. 레진 챌린지를 통해 정식 연재 기회를 갖게 되는 작가들은 레진 한국어 플랫폼 뿐 아니라 레진이 경쟁 우위에 있는 미국시장 등 해외 진출 기회도 얻게 된다.

서동민 기자 dmseo80@gametoc.co.kr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