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김상헌 대표, “네이버 성장비결은 이용자 중심 조직문화”

기사승인 2016.04.27  11:31:50

공유
default_news_ad1

- 네이버 성장의 비결은 ‘이용자 중심 조직문화’와 ‘신속한 의사결정 구조’

네이버의 김상헌 대표 이사는 26일 오후 미래포럼이 주최하는 1차 포럼 ‘30% CLUB CEO’에 강사로 참여, 네이버의 일하는 방식과 여성친화적 기업 문화에 대한 강연을 했다.

   
 

이날 김상헌 대표는 한국의 경제, 사회, 문화 차원에서 네이버가 갖는 의미를 설명하고, 네이버의 성장 비결의 한 축인 네이버의 일하는 방식에 대해 소개했다. 그는 네이버 조직문화의 특징으로 이용자 중심의 조직 문화와 2)신속한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조직구조를 꼽았다.

이용자 중심의 조직 문화는 하루에도 수천만명의 이용자가 네이버 서비스를 사용하며 피드백을 주고 있는데서 기인하고 있으며, 이 외에도 ‘사만다 프로젝트 (*사용자를 만나러 갑니다)’와 같은 끊임없는 이용자 행태 연구에 대한 노력 하고 있음을 예로 들었다.

또한 모바일 전문 자회사인 캠프모바일과 라인플러스 설립과 게임 사업 분할 같은 중요한 의사결정을 신속하게 내리며 치열한 모바일 시장에 기민하게 대응해 온 네이버의 빠른 의사결정 사례들을 들며, 모바일 시대 빠른 의사결정을 위한 셀(cell)단위 조직, 직급제 폐지, 책임근무제, 실무형인재 중시 등의 제도와 철학을 설명했다.

이 자리에서 김대표는 “여성 직원 비율 41%, 여성 임원 비율 17%로 여성 친화적 기업 문화를 가진 네이버는 여성임원 30%달성을 위한 첫 주자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대표는 모바일 시대의 성공 비결에 대해 “결국은 모바일 시대에도 이용자들의 니즈를 끊임없이 찾고 새로운 가치를 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백민재 기자 mynescafe@naver.com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